인천시 중구, 누들플랫폼 내 공영주차장 주민들에게 우선 개방
상태바
인천시 중구, 누들플랫폼 내 공영주차장 주민들에게 우선 개방
  • 한동식 기자
  • 승인 2020.0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중구가 건립하는 누들플랫폼 내 공영주차장을 주민들에게 우선 개방한다.

2일 구에 따르면 아시아누들타운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관동2가 3-1 외 3필지 일원에 누들플랫폼 건립공사를 시행 중에 있으며, 8월중 건물 지하1층 공영주차장을 주민에게 우선 개방할 예정이다.

당초 관동 공영주차장으로 사용하던 대지와 옆 건물 대지를 합해 조성 중인 총 27면 주차면수의 누들플랫폼 공영주차장은 중구시설관리공단이 위탁받아 매일 24시간 무인주차관제시스템(카드결제)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구는 그동안 주민설명회에서 제기된 주변 주차 민원을 수렴해 누들플랫폼이 개관되기 전 공영주차장을 우선 개방해 주민불편을 최소화하겠다는 방침으로 사업을 진행해왔다.

구 관계자는 "누들플랫폼으로 그동안 단절됐던 북성동과 신포동을 연결시켜 원도심 관광벨트를 구축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는 원동력이 될 수 있도록 정책과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시아누들타운 조성사업은 2014년 국토교통부의 도시활력증진지역 개발사업에 선정된 총사업비 116억9천500만원 규모의 사업으로, 2016년 누들테마거리 조성과 2017~2020년 누들플랫폼 조성 및 콘텐츠 개발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향후 누들페스티벌 개최 및 주민역량강화 사업 등도 계획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동식 기자 dsha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