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피플' 박대기 기자, 레전드 등극했던 사연은?...'눈사람' 별명 이유 들여다보니
상태바
'이슈 피플' 박대기 기자, 레전드 등극했던 사연은?...'눈사람' 별명 이유 들여다보니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20.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호일보=디지털뉴스부] KBS 박대기 기자가 포털 실검에 등장하며 누리꾼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3일 박대기 기자가 세간의 이목을 사로잡은 가운데, 박대기 기자의 레전드 영상이 다시금 주목받고 있다.

앞서 2009년 KBS 공채 기자로 입사한 박대기 기자는 기록적인 폭설이 내렸던 2010년 1월 온몸으로 폭설을 맞으며 기상특보를 전해 ‘눈사람’이라는 별명을 얻으며 대중들의 눈길을 끌었다.

당시 박대기 기자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점점 옷과 머리 위에 눈이 쌓이는 모습으로 인터넷 커뮤니티를 달구며 인기를 끌었다.

한편 누리꾼들은 박대기 기자에게 응원의 목소리를 보내고 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휴 계약 없이 본지 기사를 상습 도용 중인 일부 언론사의 경우, 재차 도용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사전 고지하는 바입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