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 방한대 착용한 우즈… PGA챔피언십 변수는 ‘쌀쌀맞은 날씨’
상태바
목 방한대 착용한 우즈… PGA챔피언십 변수는 ‘쌀쌀맞은 날씨’
  • 연합
  • 승인 2020.08.06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타이거 우즈가 5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TPC 하딩파크에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시즌 첫 번째 메이저대회인 ‘PGA챔피언십’을 앞두고 연습 라운드를 치르고 있다. 대회 개최지의 쌀쌀한 날씨가 우승 향방을 가를 변수로 꼽히는 가운데, 우즈는 이날 스웨터와 목 방한대까지 착용해 눈길을 끌었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