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조광한 시장 삼패한강공원 수해복구 직접나서
상태바
남양주, 조광한 시장 삼패한강공원 수해복구 직접나서
  • 조한재 기자
  • 승인 2020.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가 12일 집중호우로 수해피해를 입은 삼패한강공원에 대한 대대적인 복구 활동을 전개했다.

이날 활동엔 조광한 시장을 비롯해 공무원 30여명과 남양주시자율방재단 10명, 7포병여단 장병 50명, 와부읍·양정동 사회단체 회원 30여명 등 170여명이 동참했다.

삼패공원은 지난주 팔당댐 방류량이 증가하면서 일부 침수됐으며, 수위가 낮아짐에 따라 떠밀려온 토사와 쓰레기 나뭇가지 등 잔재물이 쌓여 있는 상태다.

조 시장은 현장을 진두지휘하며 참가자들과 함께 쓰레기와 나뭇가지를 정리하고, 넉가래로 토사를 제거하는 등 복구에 힘을 보탰다.

조 시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수해현장 복구에 발 벗고 나서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 덕분에 시민들이 안전한 일상으로 조속히 복귀할 수 있을 것"이라며 "저와 공직자들은 시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조속히 복구하고 추가 피해를 예방하겠다"고 말했다. 

남양주=조한재 기자 chj@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