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복절 이륜차 폭주행위 ‘사전 차단’ 인천남동署 교통법규 준수 홍보활동
상태바
광복절 이륜차 폭주행위 ‘사전 차단’ 인천남동署 교통법규 준수 홍보활동
  • 최유탁 기자
  • 승인 2020.08.13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남동경찰서는 8·15 광복절을 앞두고 12일 남동구 지역 내 이륜차배달대행업체 및 배달업소를 방문해 교통법규준수, 폭주행위 근절 등을 당부하는 홍보활동을 펼쳤다

최근 이륜차 대규모 폭주행위는 근절되고 있는 추세이나 소규모 폭주행위, 이륜차 굉음유발 및 불법개조, 교통법규위반행위 등은 지속적으로 발생되고 있다.

이에 따라 남동서는 선제적 예방을 위해 이륜차 법규위반금지 홍보활동을 전개했으며, 교통법규위반행위에 대한 단속도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남동서 관계자는 "이륜차 폭주행위, 난폭운전 등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홍보 및 순찰활동을 병행해 이륜차 교통질서 확립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