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행궁동 아름다운 행궁길 갤러리서 올 첫 전시회
상태바
수원 행궁동 아름다운 행궁길 갤러리서 올 첫 전시회
  • 김강우 기자
  • 승인 2020.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와 긴 장마로부터 쓸쓸한 마음을 해소시켜 주는 두 전시회가 열린다.

코로나로 그동안 문을 닫았던 수원시 행궁동 ‘아름다운 행궁길 갤러리’에서 올해 첫 전시가 오는 18일부터 24일까지 개최된다.

첫 전시회 이미향 도예가의 ‘꽃다기’전은 꽃을 주제로 서양화 방식의 문양을 그리거나 조형물을 접목하는 등 다양한 기법으로 도자기에 현대적인 감각을 조화롭게 표현하고 있다. 

이 작가는 "여러 가지 어려운 환경이지만 꽃다기전을 보는 분들이 차 한잔의 여유와 다기 속 꽃을 보고 넉넉한 마음을 느겼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 작가는 자신만의 색을 찾기 위한 유약 개발에도 열정을 쏟고 있다. 그리고 다기 애호가들 뿐 아니라 현대인과도 감각적으로 소통할 수 있도록 다양한 실험적 기법으로 도자기를 빚고 있다. 

이어 두번째로 25일부터 31일까지 ‘행궁길 갤러리’에서 이양우 도예가의 ‘전통도예전’이 열린다.

이 전시회는 이천에서 35년을 도예가 활동한 이 도예가의 전통 장작가마를 통한 분청, 청자, 백자, 달항아리 등 우리 전통의 미를 느낄수 있다. 

이 작가는 "작가나 시민들이 우리 전통 도자기에 대한 자긍심이 높아야 좋은 도자기도 많이 만들어지고 또 시민들의 관심도 확산될 것"이라며 "전통도자문화가 현대인의 생활 속에 스며들도록 노력하겠다" 며 도자기 장인으로서 의지를 보였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예쁜 꽃다기로 차 한잔하고, 넉넉하게 둥근 달항아리를 보고, 또 저녁에는 화성야행을 하면서 세계유산 수원화성의 아름다움을 감상하면서 코로나와 장마로 지친 우리의 마음을 치유하기를 바란다.

김강우 기자 kkw@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