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지역, 초등생·해외 입국자 등 5명 추가 확진
상태바
고양지역, 초등생·해외 입국자 등 5명 추가 확진
  • 조병국 기자
  • 승인 2020.0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지역에서 18일 10대 초등학생과 해외 입국자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5명이 추가 발생했다.

18일 시에 따르면 일산서구 일산동에 사는 10대 초등학생 A(고양시 148번)군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A군은 지난 17일 확진된 144번 확진자의 가족인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덕양구 신원동 거주자 70대 B(고양시 145번)씨가 지난 17일 오전 10시 일산병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같은 날 오후 6시께 양성판정을 받았다.

B씨는 지인 권유로 사랑제일교회를 방문했던 것으로 파악됐으며 현재 경기도 의료원 이천병원에서 치료중이다.

일산동구 식사동에 사는 50대 C(고양시 146번)씨와 D(고양시 147번)씨 등 2명 역시 17일 동국대병원 안심외래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같은 날 오후 9시 40분께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가족관계로 밝혀진 가운데 C씨는 18일 격리병상에 입원했고 D씨는 생활치료센터로 입소해 치료를 받고 있다.

이밖에 일산동구 성석동 주민 30대 E(고양시 149번)씨는 지난 6월23일 과테말라에서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고 치료를 받았으나 방역당국은 이날 재양성자가 아닌 신규 확진자로 분류해 격리병상에 수용할 예정인 가운데 가족 및 접촉자 등에 대한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18일 오후 3시 기준, 고양시민 중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149명으로 국내감염자 117명, 해외감염자 32명 순으로 나타났다.

고양=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