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그룹, SK바이오랜드 지분 27.9% 인수
상태바
현대백화점그룹, SK바이오랜드 지분 27.9% 인수
  • 조한재 기자
  • 승인 2020.0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백화점그룹이 계열사인 현대HCN을 통해 SKC가 보유한 SK바이오랜드(주)의 지분 27.9%(경영권 포함)를 1천205억 원에 인수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를위해 현대HCN은 이날 오전 이사회를 열어 ‘SK바이오랜드㈜ 주식 인수 계약체결’에 대한 안건을 의결했다. 

SK바이오랜드는 지난 1995년 설립됐으며, 2015년 SK 계열사로 편입됐다. 

화장품 원료와 건강기능식품, 바이오메디컬 사업이 주력이며, 국내에 5개 생산공장(천안·안산·오창·오송·제주)과 두 개의 중국 현지 법인(해문, 상하이)을 운영 중이다. 

국내 천연 화장품 원료 시장 1위 기업으로, 천연물을 활용한 추출·발효·유기합성 등에 핵심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 매출(연결기준) 1천63억 원, 영업이익 145억 원을 기록했다.

현대백화점그룹 관계자는 "SK바이오랜드가 화장품 원료를 비롯해 건강기능식품과 바이오메디컬 등 성장 가능성이 높은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데다, 향후 사업 확장에 있어서도 유연한 사업 구조를 갖추고 있다고 판단해 인수를 최종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현대백화점그룹은 이번 SK바이오랜드 인수로 3대 핵심사업인 유통(백화점·홈쇼핑·아울렛·면세점), 패션(한섬), 리빙·인테리어(리바트·L&C)에 이어, 뷰티 및 헬스케어 부문으로 사업 외연을 확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 

또 현대백화점과 현대홈쇼핑, 현대그린푸드 등 그룹 계열사들과의 시너지를 통해 건강기능식품과 바이오메디컬 사업의 경쟁력 강화에도 나설 방침이다.

이를 위해 추가적인 M&A와 투자 확대 등도 계획하고 있다. 

현대백화점그룹 관계자는 "SK바이오랜드의 주력 사업 중 하나인 건강기능식품 사업의 경우 원료 부문 자체 경쟁력을 활용해 시너지 창출이 가능한 기업을 대상으로 추가 M&A를 검토하고 있으며, 바이오메디컬 사업도 연구개발(R&D) 시너지 극대화를 위해 인재 확보 등에 투자 확대를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남양주=조한재 기자 chj@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