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대표 과일인 포도 출하 시작
상태바
포천 대표 과일인 포도 출하 시작
  • 박덕준 기자
  • 승인 2020.08.26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의 대표 과일인 포도 출하가 시작됐다. 포천은 가산면, 내촌면, 소흘읍을 중심으로 259개 농가 136㏊에서 포도를 재배하고 있다. 보통 8월 말부터 9월 초 포천 포도를 맛볼 수 있었으나 시설하우스 재배와 수평 커튼 재배 일부 농가에서 출하를 시작해 직거래 판매장을 열었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지난 24일 포도 직판매장을 방문해 "올해는 봄철 저온과 긴 장마로 포천 재배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 화진(꽃떨이 현상)으로 수확량도 감소하고, 병해가 많았음에도 맛있는 포도를 재배해주셔서 감사하다"며, 농가를 격려하고 다른 어려움이 없는지 살폈다.

포천 포도는 대부분 비가림 시설로 재배돼 병충해가 적고 당도 높은 포도를 생산하고 있다. 본격 출하 시기가 되면 군내면에서 가산면을 연결하는 포천로를 따라 직거래 판매장이 늘어선다. 소비자들은 농장에서 바로 나온 싱싱한 포도를 맛보고 구매할 수 있다. 

포천=박덕준 기자 pdj3015@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