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공공배달앱’ 도입 앞서 시범서비스 참여할 음식점 모집
상태바
화성시, ‘공공배달앱’ 도입 앞서 시범서비스 참여할 음식점 모집
  • 조흥복 기자
  • 승인 2020.08.28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가 오는 10월 ‘공공배달앱’ 도입에 앞서 시범서비스에 참여할 음식점을 모집한다. 

27일 시에 따르면 경기도와 함께 구축 중인 공공배달앱은 일부 기업의 독과점에 따른 폐해를 방지하고 높은 중개수수료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돕고자 마련됐다. 기존 민간 앱이 요구하는 6~13%의 중개수수료 대신 2%의 낮은 수수료가 책정됐으며 추가 광고료 부담도 없앴다. 

공공배달앱 입점은 관내 배달이 가능한 음식점이면 모두 참여 가능하다. 사업자등록증, 통장 사본 등을 준비해 다음 달 30일까지 경기도주식회사 홈페이지(www.kgcbrand.com)에서 신청하면 된다. 

서철모 시장은 "일부 기업의 독점으로 과도한 수수료 인상과 비용 전가에 따른 시민들의 피해가 발생해도 마땅한 해결책이 없었던 것이 현실"이라며 "공공배달앱을 통해 소비자와 소상공인 모두가 윈윈할 수 있는 시장생태계가 만들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공배달앱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고객센터(☎031-5171-5142)를 통해 문의하면 안내된다.

 화성=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