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공공기관 공정무역 제품 사용하기 캠페인 전개
상태바
구리시, 공공기관 공정무역 제품 사용하기 캠페인 전개
  • 윤덕신 기자
  • 승인 2020.08.31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시가 공공기관에서 사용하는 제품을 공정무역 제품으로 바꾸는 캠페인을 시작한다. 

시는 그 첫 번째 발걸음으로 공공기관에서 사용하는 커피, 내방객 음료 등을 공정무역 제품으로 바꾸는 운동을 전개할 것이라고 30일 밝혔다.

공정무역은 저개발국가 생산자에게 공정한 구매대금을 지불하고 공평한 무역을 통해 그들의 권리를 보호하려는 착한 소비, 가치 소비로 생산자조합과의 직거래를 통해 일자리를 보장하고 경제적 자립을 지원한다.

시는 이 같은 공정무역 운동으로 인권, 빈곤, 환경운동과 직결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안승남 시장은 "일상에서 우리가 행하는 소비활동이 조금 더 가치 있고 모두가 행복해지는 활동이면 당연히 그런 소비를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올해 처음 시작하는 공정무역 사업을 통해 시민 모두가 공감대를 형성하고 구리시가 공정무역 도시로의 기반을 마련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는 지난 5월 ‘구리시 공정무역 지원 및 육성에 관한 조례’가 공포돼 민관 워크숍을 통해 공정무역 사업의 추진  방향을 설정했다. 9월부터는 공정무역 활동가 양성교육을 통해 도시 곳곳에서 공정무역을 홍보하는 전문가를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구리=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