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복대, 첨단 실습센터 ‘리테일 플랫폼 4.0’ 구축
상태바
경복대, 첨단 실습센터 ‘리테일 플랫폼 4.0’ 구축
  • 조한재 기자
  • 승인 2020.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복대학교는 1일 2019~2020년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전문대학 육성사업(LINC+ 사업)의 일환으로 데이터비즈니스융합센터에 첨단 실습센터 ‘리테일 플랫폼 4.0’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이 플랫폼은 인공지능기능, 안면인식 기능 및 센서기능, 3D 재고검색기능 등 다양한 기능을 갖추고 있다.

특히 국내 유통업체엔 보급되지 않은 언제나 손쉽게 편집이 가능한 첨단 무인매장관리시스템으로 알려졌다.

주요 실습장비로는 스파이더-GO(무인매장관리시스템)와 FX미러(가상피팅솔류션), RFID-SYSTEM(전자테그시스템)을 도입됐다.

스파이더-GO의 경우 초기 1회 동선 세팅 시 스마트폰 조작을 통해 주행경로를 설정한 후 설정된 주기로 경로 자동 주행함으로써 수평 및 수직 이동거리를 정확히 세팅하고, RFID 스캔 선택 수행, 재고 진열 정보, 수량, 결품 여부, 가격태그 정보를 일괄 수집·활용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경복대는 유통경영과를 내년부터 ‘AI서비스경영과’로 학과 명칭을 변경·운영하며, AI유통전공과 핀테크회계전공으로 구분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방침이다.

박주현 유통경영학과장은 "국내 최고의 실습센터 구축을 통해 이론과 실무를 겸비한 4차 산업혁명시대 유통산업을 선도하는 중견 머천다이저(MD)양성의 요람으로 발돋움하기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남양주=조한재 기자 chj@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