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소·정지윤·양효진 삼각 득점 현대건설, 프로배구 컵대회 1승
상태바
루소·정지윤·양효진 삼각 득점 현대건설, 프로배구 컵대회 1승
  • 연합
  • 승인 2020.09.02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자 프로배구 현대건설이 1일 충북 제천체육관에서 열린 2020 제천·MG새마을금고컵 프로배구대회 여자부 A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IBK기업은행을 세트스코어 3-0(25-17 25-17 25-16)으로 완파했다.

A조 순위는 흥국생명(2승), 현대건설(1승1패), IBK기업은행(2패) 순이다. 흥국생명은 2일 B조 3위와, 현대건설은 B조 2위와, 기업은행은 B조 1위와 순위결정전을 치르며 조별리그 합산 성적 1∼4위 팀이 준결승에 오른다.

현대건설은 1세트 기업은행의 리시브 효율이 27%에 머문 사이 정지윤, 양효진, 엘렌 루소(등록명 루소)의 강타를 내세워 기선을 제압했다. 2세트도 정지윤의 오픈 공격, 황경민의 퀵 오픈 강타, 정지윤의 블로킹으로 잡은 뒤 3세트마저 루소의 타점 높은 강타와 양효진, 고예림의 득점을 더해 손쉽게 경기를 끝냈다.

새 주전 세터 이나연과 호흡을 맞춘 루소(15득점), 정지윤(14득점), 양효진(13득점) 트리오가 두 자릿수 득점을 올리며 승리를 주도했다. 현대건설은 블로킹(8-2), 서브 득점(6-1)에서도 기업은행을 압도했다.

김희진이 발목 부상으로 재활 중인 기업은행은 리시브 불안과 조직력 붕괴로 러시아 대표팀 출신 공격수 안나 라자레바의 공격력을 살리지 못했다. 라자레바는 22%의 공격성공률에 8득점에 그쳤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