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그룹 기부금 활용 안양 복지시설에 안면 체온측정기 전달
상태바
LS그룹 기부금 활용 안양 복지시설에 안면 체온측정기 전달
  • 이정탁 기자
  • 승인 2020.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는 지난 4일 관내 비산종합사회복지관 등 사회복지시설 4곳에 안면 체온측정기를 전달했다.

각 복지관 출입구에 설치된 체옥측정기 앞에 서면 안면 인식을 통해 자동으로 체온이 측정되는 비접촉 방식으로 활용되며, 안면인식 기록은 자동 저장돼 출입 인원 기록 관리 및 감염자 등 경로 확인에 유용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 체온측정기는 LS그룹(회장 구자열)이 기부한 1억 원의 성금 중 일부를 활용해 지원했다.

LS그룹은 안양 취약계층 등의 지원을 위해 2018년부터 올해까지 매년 1억 원을 기부하고 있다.

최대호 시장은 "이번 체온측정기 설치로 사회복지시설을 이용하는 주민들의 불안감이 조금이나마 해소되길 기대한다"며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방역에 모두가 적극 노력해 위기를 함께 이겨낼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