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A 비대면 전자전표 시스템 구축
상태바
IPA 비대면 전자전표 시스템 구축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비 착수 디지털 기술 활용 내년 3월 완료 보관·자료 검색 등 편의성 증대
  • 배종진 기자
  • 승인 2020.09.08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항만공사(IPA)의 전표시스템에 디지털·비대면 신기술이 도입된다.

IPA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고 혁신 스마트행정을 시도하기 위해 기존의 회계처리 과정을 비대면 전자문서 구현으로 전환하는 전자전표시스템 구축사업에 착수했다고 7일 밝혔다.

증빙자료를 종이에 출력해 편철하고 실물을 보관하는 기존의 회계처리 과정에서 탈피함으로써 ▶거래증빙 자동 수집 등 비대면 처리 방식에 따른 업무효율성 향상 ▶자원 절약 및 비용 절감 ▶공간 확보 등 사무환경 개선 ▶영구 보관 및 신속한 자료 검색을 통한 사후 관리 편의성 증대가 가능해질 것을 기대된다.

이번 사업은 내년 3월까지 개발 완료를 목표로 지난 7월부터 추진됐으며, 올 연말부터 시범 운영을 개시할 예정이다. 또한 사용자 니즈 충족 및 전문성을 갖춘 시스템 개발, 시스템 통합 테스트 수행을 위해 품질관리 태스크포스(TF)를 운영할 방침이다.

IPA는 10월 중 차세대 전사적 자원 관리, 기업의 통합정보시스템(ERP) 도입을 위한 3단계 구축계획을 확정하고 프로세스 재설계 및 정보화 전략계획(BPR/ISP)사업 설계용역 추진을 계획 중이다.

IPA 관계자는 "전자전표시스템 개발은 디지털·비대면 신기술 활용을 통한 공공서비스 혁신 구현의 기반이 될 것"이라며 "빅데이터·인공지능(AI) 등을 활용한 차세대 ERP 구축과 서비스 개발을 통해 비대면 공공서비스 확대를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배종진 기자 jongj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