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동안구 직원용 비대면 무인택배함 운영
상태바
안양시 동안구 직원용 비대면 무인택배함 운영
  • 이정탁 기자
  • 승인 2020.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 동안구는 직원들을 대상으로 한 비대면 무인택배함을 청사 지하 1층에 설치,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무인택배함은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대인 접촉으로 인한 감염 우려를 최소화하고, 택배 기사 등 외부인의 사무실 출입을 제한함으로써 사무실 내 보안 유지와 업무환경 개선을 위해 설치됐다.

택배 배송 및 수령 장소를 일원화함으로써 종전에는 사무실마다 일일이 물품을 날라야 했던 택배 관련 종사자들의 불편도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총 29칸으로 구성된 무인택배함은 구청 직원들을 대상으로 무료로 운영된다.

이용자가 택배 보관 장소를 무인택배함으로 지정하면 택배 기사가 물품을 무인택배함에 넣고 비밀번호를 설정한 후 이용자에게 보관함 번호와 비밀번호를 문자로 전송한다.

이용자는 전송받은 번호를 택배함에 입력해 직접 물품을 수령하면 된다.

이용자가 무인택배함에서 물품을 상당 기간 수령하지 않을 경우 관리자가 일괄적으로 물품을 수거한 후 물품 수령자에게 연락을 취해 수령하도록 한다.

또 무인택배함 인근에 CCTV 1대를 추가로 설치, 물품 분실 등 무인 운영 방식으로 인해 발생 가능한 문제를 방지할 수 있도록 보안을 강화했다.

박의순 구청장은 "무인택배함을 이용한 비대면 택배서비스가 구청에 근무하는 직원들의 업무 환경은 물론 택배 종사자들의 근로 환경도 개선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