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수정구 단대동 행복주택 입주 경쟁률 평균 3.9대 1 접수 마감
상태바
성남시, 수정구 단대동 행복주택 입주 경쟁률 평균 3.9대 1 접수 마감
  • 이강철 기자
  • 승인 2020.09.17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가 대학생, 청년, 신혼부부 등의 주거 불안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직접 건설 중인 단대동 행복주택이 평균 3.9대 1로 접수 마감됐다.

시는 성남도시개발공사를 통해 지난달 20일부터 26일까지 단대동 행복주택 60가구에 대한 입주자 모집 서류를 접수한 결과 233명이 신청해 이 같은 경쟁률을 보였다고 16일 밝혔다.

유형별로 소득이 있는 청년층(만 19~39세) 26A형의 우선 공급분 1가구 경쟁률이 가장 높아 48대 1을 기록했다. 16A형의 대학생 우선 공급분 8가구 경쟁률은 2.4대 1로 가장 낮았다.

최종 당첨자는 신청자 서류 공개 추첨과 입주자격 서류 조사(약 3개월) 뒤 오는 12월 15일 시와 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다. 입주 시기는 내년 초다.

단대동 행복주택은 지하 2층·지상 7층, 총면적 4천700㎡ 규모로 올해 말 건설된다. 1개 동에 전용면적 16㎡ 24가구, 26㎡ 18가구, 44㎡ 18가구가 들어선다. 집값, 임대료에 대한 부담을 덜도록 주변 시세의 60~80% 수준으로 저렴하게 공급한다.

성남=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