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협력사 거래대금 520억 추석 이틀전 지급
상태바
포스코건설, 협력사 거래대금 520억 추석 이틀전 지급
  • 인치동 기자
  • 승인 2020.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건설은 자금 수요가 늘어나는 추석을 맞아 중소 협력사들의 경영 부담을 줄여 주기 위해 28일 거래대금 약 520억 원을 지급할 계획이라고 20일 밝혔다.

이번 자금은 29일부터 내달 16일까지 협력사에 지급해야 하는 거래대금으로 추석 이틀 전에 앞당겨 지급하는 것으로, 최근 거래한 936개 중소기업에 모두 현금으로 일괄지급하기로 했다.

또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27억 원 상당의 전통시장 상품권도 구입한다.

이 상품권은 코로나19로 인한 어수선하고 불안한 사회 분위기 속에서도 경영목표 달성을 위해 애쓰고 있는 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1인당 50만 원씩 지급할 계획이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코로나19와 태풍 피해에도 묵묵히 견디고 계신 지역 소상공인들과 중소 협력사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인치동 기자 airi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