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 경기도 최초 제2차 재난기본소득 10만 원씩 지급
상태바
연천군, 경기도 최초 제2차 재난기본소득 10만 원씩 지급
  • 정동신 기자
  • 승인 2020.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천군이 코로나19 확산이 장기화 되면서 지역경제 침체로 인한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도내 최초로 군민 1인당 10만 원씩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한다. 

 이번 제2차 연천군 재난기본소득은 2020년 9월 15일 오후 6시 이전부터 신청일까지 군 내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는 군민을 대상으로 지급하며 1차와 동일한 선불카드 형태로 지급하게 된다.

 신청은 주소지 관할 접수창구에 신청하면 되며 지급 기간은 오는 23일부터 10월 16일까지 지급하지만 추석연휴, 주말(토·일), 국경일에는 지급창구를 운영하지 않는다. 

 단 시행 후 첫 일주일(23일~29일)은 최대한 혼잡을 피하기 위해 집중신청기간을 운영하며 평일은 요일제 운영(마스크 5부제), 주말인(26일~27일)에는 요일제 미적용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한편 사용기간은 11월 30일까지 사용해야 하며 사용기간이 지나면 지급액이 소멸되니 유념해야 한다. 

또한 1차 지급때와 마찬가지로 관내 연 매출 10억 원 초과 매장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나 온라인결제, 유흥업소, 사행성 업종 등은 사용처에서 제외된다.

연천=정동신 기자 d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