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추석 명절 길거리 공연 등 심리 방역 프로그램 마련
상태바
광명시, 추석 명절 길거리 공연 등 심리 방역 프로그램 마련
  • 김영훈 기자
  • 승인 2020.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가 오는 추석 고향대신 집에 머무르는 시민의 심리 방역을 위해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시는 21일부터 10월 10일까지 한내천 근린공원, 광명전통시장, 도덕파크 광장 등 관내 15곳에서 ‘마음치유 길거리 예술공연’을 진행한다. 

‘마음치유 길거리 예술공연’은 관내 11개 문화예술단체가 참여하여 코로나19로 대면 공연이 불가피한 사회적 거리두기 상황에 맞춰 시민들이 오며 가며 들을 수 있도록 버스킹 공연 형식으로 오케스트라, 전통무용, 민요, 국악 등 다양한 장르로 진행할 예정이다. 

‘마음치유 길거리 예술공연’을 직접 제안한 박승원 광명시장은 "코로나19로 추석명절 고향에 내려가지 못하는 광명 시민에게 이번 길거리 공연이 작은 위로가 되었으면 좋겠다"며 "시민 생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코로나19의 단계별 상황에 맞춰 더 많은 공연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 광명시는 스마트도서관 4개소(광명사거리역 지하1층, 철산역 지하1층, KTX광명역 7번 출입구, 소하동 호반써밋 아브뉴프랑 앞) 대출권수를 1인 2권에서 5권으로 확대하고 다양한 비대면 도서 서비스를 운영한다.

시는 올 해 추가된 시요일 컨텐츠를 포함하여 전자책, 오디오북, 도서요약 및 북세미나와 같은 다양한 온라인 컨텐츠를 제공한다. 전자책과 오디오북, 시요일은 도서관 정회원이어야 하고, 도약과 북세미나는 준회원 이상이면 이용할 수 있다.

 아울러 광명시는 추석명절 시민이 야외 휴양 및 체육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도덕산 캠핑장, 골프연습장, 다목적운동장, 시립체육시설을 운영한다.

 도덕산캠핑장은 추석 연휴 내내 정상 운영하며, 골프연습장은 9월30일과 10월2일은 단축운영(오전5시30분~6시30분), 10월1일 휴장, 10월3일과 4일은 정상운영한다.

다목적운동장과 시립체육시설은 10월2일 단축운영(오전8시∼6시), 10월3일, 4일은 정상운영(오전6시~오후10시)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올해 추석은 집에 머무르는 시민이 많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시민이 편안하고 안전한 추석을 보낼 수 있도록 시민 심리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광명시의 다채로운 비대면 서비스로 즐거운 추석 명절 보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