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치매극복 우수기관 선정돼 총리 표창 수상
상태바
경기도, 치매극복 우수기관 선정돼 총리 표창 수상
  • 임하연 기자
  • 승인 2020.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치매극복 추진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보건복지부 주관으로 21일 서울 대한 상공회의소에서 열린 ‘2020년 제13회 치매극복의 날 기념식’에서 경기도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가운데 최고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복지부는 매년 치매극복의 날을 기념하기 위해 치매에 대한 사회적 인식제고와 치매 극복에 기여한 정부기관, 지방자치단체, 개인 및 단체를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앞서 도는 치매극복을 위해 31개 시군 46개 치매안심센터와 66개의 치매안심마을을 설치 운영하며, 치매조기검진 37만7천694명, 치매치료비 지원 2만7천921명, 노인 29만1천335명을 대상으로 한 치매예방교육 및 인지 강화 교육 등 다양한 치매극복 정책과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와함께 의료기관, 장기요양기관 종사자 등으로 구성된 1만 명 규모 치매전문가 육성, 치매상담 23만9천889명, 사례관리 3천647명, 공공후견인 사업 등도 추진했다.

도는 계속해서 농림치유프로그램 운영, 공공후견인 지원단 설치 등 치매관리사업을 확대하고 시·군 치매사업에 대한 평가를 통해 치매사업에 대한 발전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금진연 도 건강증진과장은 "고령화에 따른 치매문제가 중요한 만큼 치매안심 경기도를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하연 기자 lhy@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