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 기업들 매년 소외이웃에 도움 손길 ㈜시몬스·대원고속 가전제품·백미 기탁
상태바
이천 기업들 매년 소외이웃에 도움 손길 ㈜시몬스·대원고속 가전제품·백미 기탁
  • 신용백 기자
  • 승인 2020.09.22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가오는 추석을 맞이해 이천시 ‘행복한 동행’에 어려운 이웃들을 돕고자 하는 나눔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매년 명절마다 소외계층을 위해 꾸준히 성품을 기탁해 오고 있는 ㈜시몬스(대표 안정호)와 ㈜대원고속(대표 허상준)이 이번 추석에도 성품을 기탁했다.

수면 전문 브랜드 ㈜시몬스는 2003년 백미(10㎏들이) 1천500포 기탁을 시작으로 지난해부터는 관내 복지대상자들의 욕구조사 결과에 따라 전기밥솥, 전자레인지, 에어컨 등의 생활물품을 후원하고 있다. 이번 추석에는 저소득층을 위한 텔레비전 75대와 세탁기 8대(4천만 원 상당)를 기탁했다.

여객운송서비스를 제공하는 ㈜대원고속 역시 2002년부터 18년째 백미를 기탁하며 소외계층이 풍성한 명절을 지낼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올해도 백미 2천500㎏(600만 원 상당)를 기탁하며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명절을 선물했다.

엄태준 시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이 많은 해임에도 불구하고 올해도 따뜻한 나눔을 베풀어 주신 ㈜시몬스와 ㈜대원고속에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