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의회, 2차 추경 ‘현미경 심의’
상태바
군포시의회, 2차 추경 ‘현미경 심의’
소상공인 지원 예산 확보·집행 등 시의원들 각 과별 요구사항 주문
  • 민경호 기자
  • 승인 2020.09.23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의회는 지난 17일부터 21일까지 진행된 제249회 임시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2020년도 제2회 군포시 추가경정예산안을 면밀히 심의, 건전한 재정 운용을 주문했다고 22일 밝혔다.

17일 제1차 예결위에서 장경민 부의장은 정책감사실의 광정동 주민커뮤니티센터 건립과 관련, 주차장 출입구가 규정상 이면도로 쪽으로 설계하도록 돼 있으나 어린이집 통행과 맞닿은 부분이므로 사전에 어린이집과 충분한 협의를 진행해 분쟁의 소지가 없도록 해 달라고 요청했다.

홍경호 의원은 홍보기획과에 코로나19로 인한 미집행 예산을 정부 지원에서 제외된 사각지대 분야에 재투입하는 것은 어떤지 검토해 달라며 다른 시·군에서는 어떻게 활용 및 지원하는지 참고해 달라고 주문했다.

18일 보건행정과 추경예산 심의에서 김귀근 의원은 호흡기전담클리닉 설치·운영 등 각종 국·도비로 추진되는 사업이 많은데 인력이 부족해 제대로 운영되지 않는 상황이 발생하지 않도록 인력 배치에 신경 써 달라고 당부했다.

신금자 의원은 일자리정책과 희망일자리 사업과 관련, 나이를 기준으로 근로시간을 조정하는 것은 형평성에 어긋난다고 지적하며 각 부서에 파견된 인력들이 보다 효율적으로 운용될 수 있도록 철저한 관리·감독을 주문했다.

지역경제과 추경예산 심의에서 이우천 의원은 학원·노래방·PC방·유흥주점 등 집합금지 업소 외에도 집합제한 업소까지 소외되는 소상공인이 없도록 소상공인 지원 예산을 최대한 확보해 남김 없이 집행해 달라고 요구했다.

이견행 의원은 대야지구 공공택지개발과 관련해 수도과와 하수과 예산심의에서 대야배수지의 처리 용량과 하수종말처리장의 용량이 택지개발 시 유입될 인구에 맞춰 준비돼 있는지를 확인하며 개발에 앞서 사전 준비를 실시, 필요한 경우 상하수도 용량 증설을 대비하도록 권고했다.

이길호 예산결산특별위원장은 "코로나19와 집중호우, 태풍 피해로 인해 민생경제 회복이 시급한 실정"이라며 "합당하고 정확한 예산집행으로 지역경제 회복과 주민생활 안정에 무게를 실어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군포=민경호 기자 m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