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언택트 현직자 멘토링 프로그램’ 운영
상태바
하남시 ‘언택트 현직자 멘토링 프로그램’ 운영
  • 이홍재 기자
  • 승인 2020.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는 일자리카페 취업지원서비스로 10월부터 11월 중 월 2회 관내 만 39세 이하 청년을 대상으로 ‘언택트 현직자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프로그램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에게 취업준비에 있어 가장 큰 장벽인 직무분야 선택에 도움을 주고자 마련됐으며, 실명을 공개한 현직자가 멘토로 나서는 화상 라이브 방식의 토론형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다음달 14일에는 LG유플러스 멘토를 초빙해 청년들이 가장 선호하는 직무 중 하나인 영업 및 영업관리를, 이어 28일에는 스타벅스코리아 멘토를 불러 마케팅 및 MD분야의 ▶직무의 역할 ▶실무에서 필요한 역량 ▶직무를 선택한 계기 및 취업과정 등 경험을 공유한다. 

또 사전질문, 현장질문을 기반으로 한 질의응답과 1:1 멘토링을 진행, 사후관리까지 이어지도록 할 계획이다.

11월 4일에는 공기업 재직 멘토, 11월 18일에는 IT, 반도체의 R&D 분야에 재직 중인 멘토를 초빙해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은 막연하게 정립된 직업 및 직무에 대한 정확한 이해와 직업 적합성을 파악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청년들이 구체적인 취업계획 및 전략을 수립하고 이를 바탕으로 취업 성공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프로그램 참여를 희망하는 청년은 멘토링 24시간 전까지 인터넷 주소창에 ‘bit.ly/하남시’를 입력해 희망 멘토를 선택하면 되고 프로그램별 10명 내외를 선착순 모집한다.

 하남=이홍재 기자 hjl@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