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외행사 안전관리~일회용품 줄이기 군포시민 생활밀착 ‘입법 활동’ 활발
상태바
옥외행사 안전관리~일회용품 줄이기 군포시민 생활밀착 ‘입법 활동’ 활발
시의회, 총 27개 안건 가결 "시민 삶의 질 향상 힘쓸 것"
  • 민경호 기자
  • 승인 2020.09.24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의회는 지난 14일부터 22일까지 총 9일간 열린 제249회 임시회에서 총 27건의 조례 및 기타 안건이 가결됐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임시회는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의원들의 입법활동이 두드러졌다.

장경민 부의장이 대표발의한 ‘군포시 옥외행사의 안전관리에 관한 조례’는 시에서 열리는 공연·축제·체육 등 옥외행사의 안전관리에 필요한 사항을 규정, 시민의 생명·신체 및 재산권 보호가 목적이다.

신금자 의원이 대표발의한 ‘군포시 일회용품 줄이기 활성화 지원 조례’는 공공기관이 주도적으로 일회용품 발생량을 줄이고 다회용품 활성화를 위한 사업을 지원하는 등 환경오염을 예방하기 위한 조례이며, ‘군포시 헌혈 권장 조례 전부개정조례’는 헌혈 기부문화를 확산하고 시 보건 향상에 이바지하고자 하는 조례다.

김귀근 의원의 ‘군포시 공동주택 경비원 인권 증진에 관한 조례’는 공동주택 경비원 인권 보호에 필요한 사항을 규정해 사용자와 경비원이 상생하는 지역사회로 거듭나기 위함이며, ‘군포시 주민참여형 어린이놀이터 조성 및 운영에 관한 조례’는 주민이 참여해 어린이 놀이터를 유익한 공간으로 조성할 수 있도록 운영 등에 관한 사항을 규정했다.

이우천 의원이 발의한 ‘군포시 화재대피용 방연마스크 비치 및 지원에 관한 조례’는 공공기관 등에 방연마스크를 비치해 화재사고 시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고자 함이며, ‘군포시 감염병 예방 및 관리에 관한 조례’는 감염병 발생과 유행에 적극 대처해 예방하기 위한 목적이다.

총 27개 조례 및 기타 안건은 22일 제2차 본회의를 거쳐 1개는 수정, 2개는 원안 폐기 후 위원회 대안 발의, 나머지 24개는 원안대로 가결됐다.

성복임 의장은 "삶의 질 향상을 위해서는 입법활동이 활발히 이뤄져야 한다"며 "앞으로도 군포시의회는 현장의 목소리를 들으며 끝없이 연구해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일하는 의회를 보이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군포=민경호 기자 m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