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주택지구 사업 참여 준비 미흡" 과천도시공사, 지적사항 해소 다짐
상태바
"공공주택지구 사업 참여 준비 미흡" 과천도시공사, 지적사항 해소 다짐
설명·근거 자료 부족 이유로 시의회서 동의안 두 차례 부결
  • 이창현 기자
  • 승인 2020.09.25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천도시공사는 "과천과천 공공주택지구 개발사업 참여동의안이 시의회에서 두 차례 부결된 것에 대해 책임을 통감한다"며 "시의회에서 지적한 사항을 적극 수용하고, 시의회와 협력해 사업을 투명하고 공정하게 추진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과천시는 ‘과천과천 공공주택지구 신규 투자사업 타당성 검토 면제 및 신규사업 추진 동의안’을 지난 8월 14일과 26일 열린 시의회 임시회에 부의해 도시공사의 과천과천 공공주택지구 사업 참여에 대한 의회의 동의를 받고자 했다. 그러나 시의회는 사업 참여에 대한 설명과 근거 자료 부족, 공사의 미래비전 제시 미흡 등을 이유로 해당 동의안을 두 차례 부결시켰다.

이근수 사장은 "과천도시공사가 지난해 12월 말 출범하고 사업을 추진할 전문 인력 충원이 올해 상반기 중에야 이뤄지면서 사업 참여에 대한 체계적인 준비가 미흡했다. 의회에서 지적한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현재 의회와 적극적으로 의견을 나누며 소통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 "향후 시의회가 도시공사 사업 참여에 대해 동의해 줄 경우 사업 추진 과정에서도 의회 의견을 수렴하고 협력해 사업을 투명하고 공정하게 추진해 나가겠다"고 했다. 과천=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