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비산3동 행복마을아파트 앞 옹벽 고품격 갤러리로 재 탄생
상태바
안양 비산3동 행복마을아파트 앞 옹벽 고품격 갤러리로 재 탄생
  • 이정탁 기자
  • 승인 2020.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가 1억5천만 원을 들여 비산3동 행복마을아파트 앞 옹벽 공공디자인 사업을 완료했다고 25일 밝혔다.

행복마을아파트 주변 보도는 비산동 먹거리촌과 관악산 등산로를 연결하고 있어 주말에 특히 보행자들의 이용이 많은 편이다.

공공디자인이 적용된 옹벽의 길이는 100여m, 고품격 디자인 색상에 그림타일이 벽면을 장식하면서 고품격 담장 갤러리로 새롭게 탄생했다.

또 야간시간대를 위해 설치된 조명이 그림을 환히 비추고, 바닥의 고보조명은 통행로를 밝히고 있어 어두운 밤길 칙칙했던 모습은 자취를 감췄다.

비산골 먹거리촌 특화거리임을 알리는 사인 몰도 시선을 끌고 있다.

시 관계자는 "비산3동 행복마을 옹벽에 이어 안양역 후면에서 진흥육교 구간에 대해서도 내년 6월까지 유니버설 디자인이 적용된 보행환경을 조성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