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주택금융공사 서울동부지사, 구리지역 소외 이웃 200만 원 전달
상태바
한국주택금융공사 서울동부지사, 구리지역 소외 이웃 200만 원 전달
  • 윤덕신 기자
  • 승인 2020.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주택금융공사 서울동부지사는  추석을 맞아 구리시 관내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들에게 작은 도움이 될 수 있도록 200만 원을 지난 25일 구리시에 전달했다. 

오혜숙 지사장은 "다가오는 추석 명절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기부금 전달을 할 수 있어 기쁘고, 앞으로도 나눔 문화에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실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승남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힘든 상황에도 구리시 관내 취약계층에 관심을 가지고 나눔 문화를 실천해 주신 한국주택금융공사 서울동부지사 모든 관계자분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이 날 전달받은 후원금은 관내 소외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리=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