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윤국 포천시장, 추석 맞아 어려운 환경 아동·청소년 가정 위문
상태바
박윤국 포천시장, 추석 맞아 어려운 환경 아동·청소년 가정 위문
  • 박덕준 기자
  • 승인 2020.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윤국 포천시장이 추석 명절을 맞아 어려운 환경에서 생활하는 아동·청소년 가정을 방문해 위문하고 격려했다. 

포천시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각 마을별 이·통장과 부녀회, 새마을지도자 등을 통해 컨테이너나 비닐하우스 등 비거주용 주택에 거주하는 아동·청소년 등을 일제 조사한 바 있다. 

박 시장은 지난 27일  마을별 전수조사를 통해 발굴된 가정을 찾아 미래를 이끌 아이들이 꿈을 잃지 않고 살아갈 수 있도록 따뜻한 위로와 격려의 말을 전했다.

박 시장은 "우리 아이들이 밝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온 힘을 다해 돕겠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일이 있으면 언제든지 연락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포천시는 일제조사를 통해 발굴된 가정과 LH 임대주택 주거취약계층 지원사업과 연계하고 돌봄센터를 통한 사례관리와 각종 복지사업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포천=박덕준 기자 pdj3015@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