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동구, 추석맞이 전통시장 맞춤형 특별방역 실시
상태바
인천시 동구, 추석맞이 전통시장 맞춤형 특별방역 실시
  • 최유탁 기자
  • 승인 2020.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동구는 추석 연휴기간 이용객의 증가가 예상되는 지역 내 전통시장 3곳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빈틈없는 특별방역을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보건소 방역기동반이 시장 내 방역소독을 추석 전후로 실시할 계획으로, 28일 개장 전 송현시장과 중앙시장을 소독했다. 또 다음 달 5일 폐장 후 현대시장·송현시장·중앙시장을 방역소독할 예정이다.

아울러 보건소 코로나19 비상대책 상황실 및 선별진료소를 상시·비상근무반을 편성해 코로나19 검사 및 확진자 관리, 긴급방역 등 비상상황에 즉각 대응 할 수 있도록 주·야간 2교대 비상근무로 24시간 빈틈 없는 방역체계를 이어갈 방침이다.

구 보건소 관계자는 "추석명절을 앞두고 평소보다 많은 손님들이 시장을 찾을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이용하는 시민들의 마스크 착용, 외출 후 손 씻기, 최대한 집에 머물기, 상인들의 방역수칙 준수 등 평소와 다름없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철저히 준수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