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을지대병원, 초대 병원장에 국내 뇌졸중 권위자 윤병우 박사 임명
상태바
의정부을지대병원, 초대 병원장에 국내 뇌졸중 권위자 윤병우 박사 임명
  • 신기호 기자
  • 승인 2020.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3월 개원을 앞두고있는 의정부을지대학교병원 초대 병원장에 국내 뇌졸중분야 권위자인 윤병우 박사가 임명됐다.

윤 박사는 다음 달 5일 의정부을지대학교병원에서 취임식을 갖고 공식 직무에 들어간다. 

윤 박사는 1980년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1989년 동 대학원에서 의학과 박사 과정을 마쳤다.

1990년 서울대병원 신경과에서 임상교수를 시작으로 2006년부터 2010년까지 서울대병원 신경과장과 서울대 의대 신경과 주임교수를 역임했다.

대한뇌졸중학회 회장, 대한신경과학회 이사장, 아시아뇌졸중자문회의 의장, 세계뇌졸중학술대회 사무총장 등 국내외 학회의 요직을 두루 거쳤다.

윤병우 박사는 "그간 경기북부 주민들은 좋은 의료혜택을 누리고자 원정 진료를 떠나야 했다"며 "의정부을지대학교병원은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지역주민에게 감동과 희망을 선사하는 병원이 되겠다"고 말했다.  

의정부=신기호 기자 s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