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수해복구비 등 특별교부세 6억원 추가 확보
상태바
포천시, 수해복구비 등 특별교부세 6억원 추가 확보
  • 박덕준 기자
  • 승인 2020.10.05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시는 행정안전부로부터 수해복구비 등 6억 원의 특별교부세를 추가 확보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에 확보한 특별교부세는 7월 28일∼8월 11일 집중호우로 인한 수해 복구와 시 무형문화재 ‘포천 메나리’, ‘포천 풀피리’, ‘오가리 가농농악’ 등 무형문화재 보존을 위한 무형문화재 전수관 건립에 쓰인다.

박윤국 시장은 "이번 특별교부세 지원으로 호우 피해 복구에 필요한 시비 부담을 조금이나마 줄이고 피해시설 복구에 집중할 수 있게 됐으며, 우리 시의 소중한 문화유산인 무형문화재 보존을 위한 전수교육관 마무리 건립사업비를 확보함으로써 사업 추진에 더욱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시 현안사업들을 차질 없이 진행할 수 있도록 국·도비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천=박덕준 기자 pdj3015@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