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중기, 해외 판로 개척 뜨거운 열기
상태바
화성 중기, 해외 판로 개척 뜨거운 열기
화성시, 코로나19 극복 전폭 지원 동남아 개척단 모집 4.5:1 경쟁률
바이어 발굴·장비 등 100% 제공 내달 온라인 상담 추가 모집키로
  • 조흥복 기자
  • 승인 2020.10.05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가 지역 중소기업과 함께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사활을 걸었다.

4일 시에 따르면 지난 8월 진행한 동남아 지역 개척단이 4.5대 1이라는 높은 경쟁률을 보임에 따라 해당 지역 개척단을 추가 모집해 전폭적인 지원을 제공한다.

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해외 판로를 찾기 어려운 중소기업을 위해 지난 5월부터 화상상담 등을 통한 해외시장 개척에 나섰다.

5월 진행한 북미지역 화상상담은 43건, 630만 달러(한화 74억 원 규모)의 성과를 거뒀으며, 8월에는 동남아·중동·러시아 등 총 7개 지역 13개국 240여 개 사의 바이어가 참여하는 화상상담 시장개척단을 모집해 본격적인 지원을 시작했다.

이번에 모집하는 시장개척단은 오는 11월 9일부터 10일까지 이틀간 베트남(하노이), 말레이시아(쿠알라룸푸르)의 바이어와 일대일 온라인 화상상담으로 진행되며, 상담 종료 후에도 추가 상담과 계약 등에 필요한 사후 관리가 지원된다.

지원 대상은 관내 본사 또는 공장을 두고 전년도 수출액이 2천만 달러 이하인 중소기업 15개 사 내외이다.

선정된 기업체는 자부담 없이 바이어 발굴부터 현지 시장조사, 통역, 화상장비 등 화상상담에 필요한 100%를 제공받게 되며 온라인 특성상 사무실 등 자유롭게 장소를 선택해 상담을 진행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참여 기업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아 지속적으로 사업 규모와 지원 폭을 확대할 계획"이라며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기업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화상상담 외에도 수출기업의 통상 지원을 위한 KOTRA 해외지사화 사업을 비롯해 해외수출보험료와 국내외 전시회 참가 등을 지원 중이다.

화상상담 지원사업 접수 및 문의는 기업지원과 통상지원팀(☎031-5189-2102, 2872) 또는 화성시수출업무지원센터(☎031-8059-0054)로 하면 된다.

화성=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