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2024년까지 동부권 광역상수도 수수시설 확충
상태바
안성시, 2024년까지 동부권 광역상수도 수수시설 확충
  • 김진태 기자
  • 승인 2020.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는 동부권 개발의 기반이 될 충주권 광역상수도 추가 배분량(일일 1만400t) 확정에 따라 안정적인 용수 공급을 위한 수수시설 확장 나선다. 

5일 시에 따르면 현재 충주댐 광역상수도를 일일 1만t을 공급받고 있으며, 2018년 한국수자원공사와의 협의에 따라 2021년 이후부터 일일 1만400t이 더 늘어난 2만400t를 공급받게 된다. 

이에 시는 송·배수관로 34㎞를 확장하고, 4천t 규모의 배수지 1곳을 신설하며, 당목가압장을 증설(일일 6천t)하는 등 2024년까지 수수시설 확충에 들어간다. 

수수시설 확충 사업에는 총 사업비 310억 6천만 원이 소요될 예정으로 시는 우선적으로 지난 9월 4회 추경에서 먼저 25억 원을 편성하는 등 연차적으로 추진해갈 계획이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수수시설 확충을 통해 안성시 전체는 물론 동부, 북부권 개발과 발전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고, 주민들에게 급수공급지역을 확대할 수 있을 것이다"라며 "시민들의 편리한 물 사용권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성=김진태 기자jtk@kihoilbo.co.kr 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