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강화군, 농산물 직거래 택배비 지원사업 추진
상태바
인천시 강화군, 농산물 직거래 택배비 지원사업 추진
  • 김혁호 기자
  • 승인 2020.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강화군은 코로나19로 지역 농산물 판매에 타격을 입고 있는 농업인의 소득 증대를 위해 농산물 직거래 택배비 지원사업 신청을 다음 달 말까지 받는다. 

7일 군에 따르면 택배비 지원 사업은 지역 내 농업인이 생산한 농산물을 택배로 직거래 판매했을 경우 택배비 일부를 보조해 주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강화군에 주소를 둔 농업인과 생산자단체다.

지원기준은 개인은 100건, 단체는 500건까지 건당 5천 원을 기준으로 60%인 3천 원을 지원하며, 농업인이 자가 생산한 강화 농산물에 한해 지원된다. 신청은 주소지 읍·면사무소로 접수하면 된다. 다만, 식품위생법에 의거 제조 또는 허가를 요하는 김치류, 장류 등의 가공품과 직거래 목적이 아닌 가족에게 보낸 택배는 지원에서 빠진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유통구조를 다변화하고, 비대면 판매가 촉진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강화 농·특산품의 경쟁력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