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의 여유' 허지웅 "마흔 이후로는 꽃이 좋아요...친구들도 그렇다고 합니다" 남산 수목원에서 남긴 추억
상태바
'일상의 여유' 허지웅 "마흔 이후로는 꽃이 좋아요...친구들도 그렇다고 합니다" 남산 수목원에서 남긴 추억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20.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호일보=디지털뉴스부]

허지웅의 셀피가 누리꾼들의 관심을 끌고있다.

최근 허지웅이 셀피를 올린 가운데 세간의 이목이 모아지고 있다.

허지웅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남산 수목원 구석에 돗자리 깔고 앉아 마스크 벗고 꽃구경하는데 너무 좋습니다. 마흔 이후로는 꽃이 좋아요. 친구들도 그렇다고 합니다. 이렇게 귀한 걸 모르고 살았네. 오월에는 연애를 해야 할 텐데."라는 글과 함께 근황을 담은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허지웅이 지인과 함께 야외에서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모습이 담겨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누리꾼들은 아낌없는 응원의 메시지를 드러내고 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