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 수기사 최진 상사, 경기도 선행도민 표창 받아
상태바
가평 수기사 최진 상사, 경기도 선행도민 표창 받아
  • 엄건섭 기자
  • 승인 2020.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 조종면 수기사 소속 최진 상사가 경기도지사 훈격 2020년 선행도민 표창을 최근 조종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전수 받았다. 

선행도민상은 이웃이나 소외계층을 돕는 등 지역사회를 위해 장기간 선행을 해 온 도민에게 수여되는 표창이다. 

최 상사는 조종면 새마을 단체 회원으로 활동하면서 관내 어려운 이웃들과 만남을 시작으로 재능기부를 통해 조종면 ‘불편제로’ 지역특화사업 추진과 지역사회 유관기관 인적안전망 구축에 기여한 공이 크다. 

 ‘불편제로’서비스는 생활불편 사항을 스스로 해결할 수 없는 지역 내 노인 및 중증장애인 가구를 대상으로 일상생활의 불편사항(청소, 형광등 교체, 방충망 보수 및 간단한 집수리 등)을 직접 현장 방문해 신속히 해결해 드리고자 조종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2015년부터 시행해 온 사업이다.

많은 자격증을 소지하고 있는 최 상사는 홀몸노인 가구에 누전차단기 설치 및  오래된 조명을 LED 등으로 교체해 주고, 작년에는 가족 모두가 연탄기부 및 배달 봉사에 참여하는 등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었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