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피처링만으로도 빌보드 정상 찍다
상태바
BTS, 피처링만으로도 빌보드 정상 찍다
‘새비지 러브’ 리믹스버전 핫100 1위 다이너마이트와 나란히 1·2위 위업
  • 연합
  • 승인 2020.10.14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피처링에 참여한 ‘새비지 러브(Savage Love)’ 리믹스 버전이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핫 100’ 1위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은 이로써 ‘다이너마이트’에 이어 두 번째 핫 100 1위 곡을 탄생시키며 또 하나의 진기록을 썼다.

빌보드는 12일(이하 현지시간) 예고 기사를 통해 조시 685와 제이슨 데룰로, 방탄소년단의 ‘새비지 러브’ 리믹스가 이번 주 핫 100 차트에서 1위를 기록했다고 보도했다.

‘새비지 러브’는 뉴질랜드 출신 프로듀서 조시 685가 만든 ‘랙스드(Laxed)’에 데룰로가 보컬을 더한 곡으로, 동영상 플랫폼 틱톡에서 유행하며 인기를 얻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2일 발매된 리믹스 버전에서 후렴구와 랩 파트 등을 맡았으며 영어 가사는 물론 "사랑이란 어쩌면 순간의 감정의 나열 / 조건이 다들 붙지 난 뭘 사랑하는가" 등 한국어 가사까지 소화했다.

‘새비지 러브’는 지난주 핫 100 차트에서 8위를 기록했지만 이번 주에는 BTS 리믹스 버전(보컬 및 인스트루멘털)이 출시된 데 힘입어 1위로 뛰어올랐다. ‘새비지 러브’는 이번 핫 100 집계 기간(2∼8일) 미국에서 1천600만 회 스트리밍됐고 7만6천 건 다운로드 판매됐다. 다운로드의 경우 전주보다 814%나 증가했다. 또 이달 5일부터 11일까지 7천60만 명의 라디오 청취자에게 노출됐다.

빌보드는 통상 리믹스 버전을 단일 곡으로 집계하지만 이번 순위는 BTS 리믹스 버전의 기여도가 커 방탄소년단도 핫 100 1위에 함께 이름을 올리게 됐다.

빌보드는 "음원 판매량은 대부분 BTS 리믹스 버전에 힘입었고, 전체 스트리밍량은 BTS가 참여한 버전과 참여하지 않은 버전이 비슷하게 나뉘었다"며 "집계 기간 이 곡의 소비량은 BTS 참여 버전 쪽에 기울어 있기 때문에 BTS도 공식적으로 이름을 올리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번 주 핫 100 차트에서는 ‘새비지 러브’ 리믹스에 이어 ‘다이너마이트’가 2위를 차지하며 방탄소년단 곡이 나란히 1·2위에 오르는 진풍경도 빚어졌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