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 적십자 봉사회, 전통시장서 ‘마스크 의무화’ 캠페인
상태바
구리 적십자 봉사회, 전통시장서 ‘마스크 의무화’ 캠페인
  • 윤덕신 기자
  • 승인 2020.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시는 지난 16일 대한적십자사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 주관으로 함정현 적십자회장 등 2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구리전통시장에서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마스크 착용 의무화 캠페인을 전개했다. 

이번 캠페인은 ‘마스크 착용 자발적 의무화’ 테이블 세팅지 1만 장을 시장 인근 식당 및 카페 등 다중이용시설 50개 업소를 방문해 업소마다 200매씩 배부했다.

또 실외밀집장소 시민 대상으로는 휴대폰 거치대 및 손소독 물티슈를 각각 400개씩 무료로 나눠줬다. 

함정현 회장은 "오늘 행사를 통해 구리시민이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여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동참해 주셨으면 좋겠다"며 "다음달 11일까지 매주 수요일마다 구리역에서 출근길 시민 대상 마스크 착용 캠페인을 실시해 시민이 건강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안승남 시장은 "코로나19 여파 속에서 적십자 회원 한분 한분이 사명감을 갖고 밤낮없이 봉사해 주신 것에 대해 감사하다"며 "전국이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로 완화됐지만 마스크 착용 의무화 인식 개선이 안전한 사회를 지키는 방법이라며 지속적인 참여와 홍보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구리=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