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가을걷이 ‘논 산책 추수체험’ 진행
상태바
화성시, 가을걷이 ‘논 산책 추수체험’ 진행
  • 조흥복 기자
  • 승인 2020.10.19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6일 화성시 매송면 야목리 생태 논 학습장에는 가을걷이 ‘논 산책 추수 체험’에 나선 어린이들이 모였다. 

당초 논에서 모심기부터 진행해 온 논 산책 프로그램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올해는 현장 체험 대신 강사가 어린이집으로 찾아가 아이들이 직접 벼 화분을 심어 보는 것으로 시작했다. 

또 직접 논을 찾을 수 없는 아이들을 위해 교직원들이 틈틈이 생태 논 학습장을 찾아 키워 낸 벼들은 꽃이 피고 이삭이 맺힐 때까지 아이들의 생태 교재로 활용됐다. 

가을이 되면서 제법 이삭을 갖추고 사회적 거리 두기가 1단계로 완화되면서 아이들이 직접 수확을 하러 나온 것이다. 

시립서부복합어린이집, 시립하랑어린이집 등 5개 시립어린이집 45명의 어린이와 학부모는 전통 방식의 벼베기부터 탈곡, 도정까지 체험하고 토종 벼 전시를 관람했다. 

특히 시립동화1단지어린이집은 도정을 마친 쌀로 떡을 만들어 아파트 단지 내 경비를 맡고 있는 직원과 나눠 먹으며 정을 쌓았다. 

이번 논 산책 추수 체험은 오는 31일까지 34개 어린이집 아동과 학부모 총 140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시 농식품유통과 관계자는 "아이들이 쌀의 소중함을 배우고 농업에 관심을 갖는 시간이 됐길 바란다"며 "추수가 끝나면 논 산책 프로그램 참여 어린이집 교직원들과 토종 벼를 심어 오는 봄에 새싹을 관찰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화성=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