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퇴직 공무원 공공기관 재취업 기간 점차 짧아져
상태바
경기도 퇴직 공무원 공공기관 재취업 기간 점차 짧아져
  • 남궁진 기자
  • 승인 2020.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퇴직한 경기도 공무원들의 도내 공공기관 재취업 기간이 점차 짧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양기대(광명을) 의원이 경기도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퇴직 후 도내 공공기관에 재취업한 전직 도 공무원은 2018년 10명, 2019년 10명, 2020년 3명(9월 기준) 등 23명이었다.

이들 공무원의 퇴임 후 재취업 기간은 연도별로 2018년 153일(5개월), 2019년 71일(2개월), 올해 16일 등으로 평균이 기간이 점차 짧아지는 추세다. 

이들 중 퇴직 후 하루만에 재취업한 사람도 5명에 달했다.

양 의원은 "도내 퇴직 공무원이 업무 연관성이 높은 공공기관에 퇴직 후 바로 취업하는 것은 도덕적으로 문제가 될 수 있다"며 "채용과정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높이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밝혔다.

남궁진 기자 why0524@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