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고부 에페 단체 향남고 뜨면 우승
상태바
여고부 에페 단체 향남고 뜨면 우승
회장배 종별펜싱까지 시즌 4관왕
  • 심언규 기자
  • 승인 2020.10.20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 향남고등학교가 제49회 회장배전국남녀종별펜싱선수권대회 여자고등부 단체전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향남고는 19일 전남 해남군 우슬체육관에서 계속된 대회 4일째 여자고등부 에페 단체전 결승에서 김소희·허유정·한효민·이예빈이 서울 창문여고를 40-37로 꺾어 2년 만에 정상에 올랐다.

이로써 향남고는 올해 7월 제58회 전국종별선수권과 제48회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8월 제32회 한국중·고연맹회장배 대회에 이어 시즌 4개 대회 우승을 모두 휩쓸었다. 이예빈은 18일 개인전 우승에 이어 대회 2관왕에 올랐다.

향남고는 결승 3세트까지 1~2점 차로 뒤지다가 4세트에서 한효민이 12-11로 역전에 성공했다. 5세트에서는 김소희가 8득점을 올리며 점수 차를 23-16으로 벌린 뒤 줄곧 앞선 끝에 우승했다.

남자고등부 플뢰레 단체전 결승에서는 올해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전국남녀중·고펜싱선수권대회 우승팀인 광주 곤지암고의 최준영·김명균·정진호·이정현이 대전생활과학고를 45-26으로 완파하고 시즌 2관왕을 차지했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