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 대원동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고추장 담그기’ 130가구에 배부키로
상태바
오산 대원동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고추장 담그기’ 130가구에 배부키로
  • 최승세 기자
  • 승인 2020.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 대원동 새마을부녀회가 지난 19일 ‘사랑의 고추장 나눔’행사를 가졌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오산시의회 김명철·한은경 의원, 이서진 새마을부녀회장, 회원 등이 참여한 가운데 이뤄졌다.

이번 나눔 행사는 코로나19로 위축된 저소득 주민의 식생활 여건을 개선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서진 대원동 새마을부녀회장은 "우리 지역의 어려운 분들에게 도움을 드릴 수 있어 보람되고, 앞으로도 관내 취약계층에 대한 봉사활동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강래출 대원동장은 "이번 고추장 나눔 행사를 비롯해 지역주민들을 위해 발 벗고 나서시는 부녀회원들께 감사드린다"며 "지역 내 마스크 착용 생활화와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는 분위기를 조성하는데도 힘써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담근 고추장은 관내 저소득 계층 130가구에 배부될 예정이다.

오산=최승세 기자 cs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