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수리동, 저소득층 희망 창구 ‘소원수리우체통’ 운영
상태바
군포시 수리동, 저소득층 희망 창구 ‘소원수리우체통’ 운영
  • 민경호 기자
  • 승인 2020.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 수리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관내 저소득층 주민들의 소소한 바람을 들어주는  ‘소원수리우체통’을 운영해 눈길을 끌고 있다.

21일 수리동 주민센터에 따르면 수리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최근 관내 2개 가구로부터 소원수리우체통을 통해 소원을 접수해 이들 가구에 전기장판과 오디오를 지원했다.

소원수리우체통은 위기가정과 취약계층 주민들의 소원을 우체통을 통해 접수해 지원하는 수리동의 특화사업 가운데 하나로 수리동 주민센터와 가야종합사회복지관에 설치돼있다.

수리동 주민센터 관계자는 "소원수리우체통은 경제적 지원이 아니라, 당신을 응원합니다라는 메시지와 함께 관내 저소득층 주민들의 소소하지만 현실적인 바람을 들어주는 사업"이라고 설명했다.

자세한 사항은 군포시 수리동 주민센터(☎031-390-8564)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군포=민경호 기자 m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