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공공임대 산단 모델 성공 정착 TF 발족
상태바
경기도, 공공임대 산단 모델 성공 정착 TF 발족
  • 김상현 기자
  • 승인 2020.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경기도형 공공임대 산업단지’ 모델의 성공적 정착을 위한 실무협의체를 구성했다.

21일 도에 따르면 공공임대 산단 조성을 추진하기 위한 실무협의 TF를 발족했다.

공공임대 산단은 적정 가격으로 공장 입주를 원하는 중소기업들의 제안을 수렴, 공공임대 주택처럼 저렴한 가격에 입주할 수 있도록 만든 산업단지다. 

용지매입이나 임대비 과다로 산단 입주에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는 중소 및 영세 기업, 유턴기업 등의 임대료를 기존의 3분의 1 수준으로 낮추는 내용이다.

TF에는 도와 평택시, 연천군, 경기연구원, 경기주택도시공사가 참여했다. 사례검토, 연구용역, 구체적 실행계획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해 성공적인 사업 시행을 이끌 계획이다.

우선 시범사업 대상지로 선정한 평택 포승BIX, 연천BIX 등을 대상으로 사업을 추진한다. 수요조사, 산단계획 변경 승인 등의 절차를 거쳐 연천BIX는 내년 상반기, 포승BIX는 내년 하반기 중 임대 분양을 시작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경기연구원은 ‘경기도형 공공임대 산업단지 발굴 용역’을 시행해 추가 대상지역을 발굴하고, 제도 개선, 정부지원 방안 등도 모색한다.

류광열 도 경제실장은 "공공임대 산단 모델을 성공적으로 정착시켜 기업들의 산단 입주를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김상현 기자 ks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