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실력 진단+원격학습 활성화 안산 관산초 학력격차 해소 솔선
상태바
한글실력 진단+원격학습 활성화 안산 관산초 학력격차 해소 솔선
주1회 기초학력 교실 프로 운영 1학년 학생들 미술놀이 등 지원 바람직한 학습태도 형성 뒷받침
  • 박성철 기자
  • 승인 2020.10.22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 관산초등학교가 학력 격차 해소를 위해 기초학력 교실·미술놀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사진은 수업을 듣고 있는 학생들. <안산 관산초 제공>
안산 관산초등학교가 학력 격차 해소를 위해 기초학력 교실·미술놀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사진은 수업을 듣고 있는 학생들. <안산 관산초 제공>

안산 관산초등학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초래되는 학습 결손과 학력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기초학습 및 교과학습 부진 관련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학부모 및 지역사회의 우려를 해소시키고자 노력하고 있다.

관산초는 지난 5월 27일부터 6월 12일까지 1~6학년을 대상으로 진단활동 주간을 운영했으며, 7월 1학년 학급별로 한글 책임교육 강화를 위한 ‘한글 또박또박’ 진단을 실시했다. 이를 통해 기초 및 교과학습 부진 학생을 파악하고, 코로나19로 인한 학력 격차가 심화되지 않도록 기초학습 지원을 위한 학부모 안내 및 프로그램을 계획했다.

7월부터 안산시의 교육경비지원사업 예산으로 2~6학년 학생 중 학부모 동의를 받은 6명에게 등교수업 후 오후 시간을 활용한 주 1회 기초학력 교실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9월부터는 경기도교육청이 지원하는 기초학습협력 강사를 고용해 1~5학년 19명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담임 추천과 학부모 동의를 받아 주 1회 오전에는 원격학습 지원이 필요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원격학습 지원을, 방과 후에는 교과학습 부진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6월부터 경기종합학습클리닉 일대일 학습상담 프로그램을 활용해 2019년 참여했던 학생들의 추수지도를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학습 결손 예방을 지원하고 있으며, 이달부터는 1학년 학생 10명을 대상으로 학부모 동의를 받아 정서 지원 및 미술놀이를 통한 바람직한 학습 태도 형성을 돕고 있다.

이처럼 관산초는 내실 있는 원격수업 및 학생들과 함께 하는 등교수업과 더불어 다양한 학력 격차를 해소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꾸준히 운영해 코로나19로 인한 학습 격차가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고 있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