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옹진군 자월면 승봉도 연안해역 시비재 23t 살포
상태바
인천시 옹진군 자월면 승봉도 연안해역 시비재 23t 살포
  • 배종진 기자
  • 승인 2020.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옹진군은 해조숲 조성을 위한 시범사업으로 육상에서 비료를 시비하는 원리로 해조류의 생육증대와 해조숲 조성 효과를 높이기 위해  자월면 승봉도 연안 해역에 시비재 약 23t을 살포했다고 22일 밝혔다. 

해조류 성장을 촉진하는 일종의 바다 식물 비료인 시비재는 해양환경변화와 오염물질 유입으로 연안 해역에 서식하는 해조류가 소실돼 가는 현상을 예방하기 위해 바다에 살포하고 있다. 시비재는 규조토와 황산철을 혼합해 콘크리트 기질을 응고재로 이용한 바다비료로 수중에서 장시간 서서히 융해되는 특성을 갖고 있다.  또 해조의 성장과 생산성을 높이며 수질정화 기능 향상 등의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군은 시비재 살포 완료 후에도 효과조사를 통해 대상 해역의 해조류 생육 상태까지 확인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시비재 살포에 따른 해조류의 생육을 촉진시켜 건강하게 유지시키고 보전 효과는 물론 수질정화 기능 향상에 따라 연안 생태계 복원은 물론 어업인 소득 증대로 이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배종진 기자 jongj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