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글스는 내 자존심"... 한화 이글스 김태균의 감동 발언은?
상태바
"이글스는 내 자존심"... 한화 이글스 김태균의 감동 발언은?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20.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팬크럽 사이트 캡쳐)
(사진=팬크럽 사이트 캡쳐)

[기호일보=디지털뉴스부]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의 상징 김태균이 핫이슈로 급부상 중이다.

22일 김태균은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리는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 홈경기를 앞두고 은퇴 기자회견을 진행해 큰 주목을 받았다.

이날 김태균은 "이글스는 내 자존심이었고 자부심이었다"며 "이글스 유니폼을 벗는다고 생각하니 마음이 착잡한 게 사실"이라며, "인터뷰할 때마다 우승의 기쁨을 팬들과 함께하고 싶다고 했는데, 그 약속을 지키지 못한 게 평생 한으로 남을 것 같다. 후배들이 내 한을 풀어줬으면 좋겠다"는 소감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태규은 현역 시절 중 2천14경기에 출전해 통산 타율 0.320, 통산 홈런 311개을 기록한 KBO 최고의 강타자로 손꼽히고 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