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으로 유승준 비자 발급 허용 않는다"... 논란 발언의 의미는?
상태바
"앞으로 유승준 비자 발급 허용 않는다"... 논란 발언의 의미는?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20.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기호일보=디지털뉴스부] 가수 유승준의 입국 금지 조치에 대한 논란이 새롭게 주목 받고 있다.

26일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스티브 유에 대한 입국 금지 조치가 계속돼야 한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앞으로도 외교부는 비자 발급을 허용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킨다.

유승준는 지난 1997년 국내에서 가수로 큰 인기를 누리던 중 2002년 1월 돌연 미국으로 출국했으나, 이후 한국 국적을 포기하고 미국 시민권을 취득해 병역을 면제받으며 논란을 빚었다.

현재 주요 언론을 통해 유승준 관련 보도가 이어지며 핫이슈로 급부상 중이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