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천대 길병원 엄중식·임용수 교수 코로나 확산 예방 인천시민의날 표창
상태바
가천대 길병원 엄중식·임용수 교수 코로나 확산 예방 인천시민의날 표창
  • 박승준 기자
  • 승인 2020.10.28
  •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중식 교수(왼쪽)와 임용수 교수.
엄중식 교수(왼쪽)와 임용수 교수.

가천대 길병원 감염내과 엄중식 교수와 응급의학과 임용수 교수가 제56회 인천시민의 날을 맞아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예방 공로로 상을 받았다.

27일 길병원에 따르면 엄 교수는 가천대 길병원 감염관리실장으로서 중증 코로나19 환자 치료 및 병원 내 감염 관리를 총지휘하고 있다. 임 교수는 응급의학과장으로 응급환자 선별진료 등 코로나19의 병원 내 유입 차단과 응급환자들의 안전한 진료환경 조성에 힘써 오고 있다.

인천시는 희생정신과 사명감으로 내 고장 인천 발전을 위해 공헌하고, 특히 코로나19 대응 및 지역사회 확산 방지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해 표창을 수여했다.

박승준 기자 sjpar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